익상편 수술
익상편이란 군날개라고도 하며 결막 (흰자위)에서부터 각막(검은자위)의 중심부 쪽으로 혈관이 풍부한 하얀 섬유 혈관조직이 삼,사각형 모양으로 자라 들어가는 질환입니다. 익상편 때문에 간혹 난시가 발생하거나 심할 경우 동공을 가려 시력저하가 생기기도 합니다. 눈의 내측으로 결막으로 더 많이 생기지만 외측, 혹은 양쪽에서 함께 생기기도 하며, 드물게는 두 눈에 동시에 생기기도 합니다. 여성보다 남성에게 주로 생기며 주로 노년에 많이 생기는 질환이지만 20~30대에부터 생기는 사람도 있습니다.







익상편이란 확실한 원인은 아직 밝혀지지 않았으나 유전적 요인과 야외에서 많은 시간을 보내는 사람에게 많이 발생하는 것으로 보아 환경적인 요인이 작용하는 것으로 추측되고 있습니다. 강한 자외선, 공기 중의 알레르기 물질, 바람과 먼지의 자극, 건조한 공기 등이 원인으로 꼽힙니다. 익상편 증상 - 하루아침에 생기는 것이 아니라 오랜 시간에 걸쳐 서서히 자라면서 대개 불편함이 없어 방치하거나 미용적인 이유로 안과를 찾는 경우가 많습니다. 익상편이 각막의 중심부로 자라날수록 충혈, 자극감, 시력 변화 등의 증상이 올 수도 있습니다. 동공까지 진행되어 오면 심각한 시력저하는 물론 제거 후에도 흔적이 남고, 재발이 잘 일어나므로 늦기 전에 제거하는 것이 안전합니다. 익상편 치료방법 - 일시적인 불편한 증상 완화로 안약 치료를 하기도 하지만 너무 커져 시력에 문제가 생기기 전에 수술로 제거하는 것이 가장 좋습니다. 수술은 간단하게 진행되지만 5~10% 정도는 재발이 되며 이는 젊은 사람일수록 확률이 높아집니다. 재발방지를 위해 정기적인 진료 및 관리가 꼭 필요합니다.
질 높은 의료서비스를 위해 노력하는 늘밝은안과
늘밝은안과 장비/시설 늘밝은안과 진료시간/위치 늘밝은안과 비급여공지




블로그 유튜브